서울

서울
대한민국

서울

잠들지 않는 대한민국의 심장

서울 한강 전경

대한민국의 역사에서 600년 넘게 도읍의 역할을 해온 유서 깊은 도시. 문화와 경제, 교통, 교육 그 모든 것의 수도. 국내 인구의 약 1/5가 모여 있는 대도시, 서울이다. '모로 가도 서울만 가면 된다,'는 속담이 있을 정도로 이곳의 의미는 수도 그 이상이다. 평생 살기에도, 잠시 여행하기에도 좋은 서울을 여행하자. 2호선 시청역에 내리면, 구 시청사와 신 시청사가 함께 서 있는 푸른 잔디밭의 광장, 그리고 전통 복장을 걸친 수문장들의 교대식을 하루에 세 번 볼 수 있는 덕수궁의 입구가 보인다. 도심 속에서 고즈넉한 미를 뽐내는, 조선과 옛 대한제국의 궁궐 덕수궁 돌담길과 내부를 산책하다, 정기적으로 기획전시를 여는 덕수궁 미술관을 관람해보는 것도 좋다.

북촌 한옥마을

정장 입은 직장인들이 온종일 바삐 오가는 을지로는 오래된 건물들에 독특한 가게와 식당, 바, 카페들이 삼삼오오 생겨나 젊은 힙스터들의 성지가 되었다. 종로 먹자골목이 자리한 광장시장, 전통적인 한옥 거리와 갤러리가 늘어선 북촌과 단풍이 아름다운 경복궁, 문화와 예술의 거리 인사동, 세계 각지의 문화가 뒤섞여 있는 이태원, 인디밴드 공연과 클럽의 성지 홍대지역과 로컬의 생활을 함께 볼 수 있는 망원동은 끊임없이 다양한 연령대와 지역의 사람들을 끌어모은다. 잠실에는 123층의 어마어마한 높이를 자랑하는 전망대 롯데타워,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테마파크 롯데월드와 아름다운 석촌 호수가 있다. 어디에서 왔든, 무엇을 기대하든, 그 모든 것을 만족시키는 서울로 떠나보자.


서울 알아가기

1개 국어
한국어
종교
개신교, 가톨릭교, 불교
통화
KRW
전압
220V
지역번호
+02
추천일정
3박 4일

서울의 스페셜데이

페스티벌
여의도 봄꽃 축제
4월 ~ 4월
페스티벌
하늘공원 억새축제
10월 ~ 10월
페스티벌
서울 빛초롱 축제
11월 ~ 11월
추천시즌
시청광장 아이스링크 개장
12월 ~ 2월

서울 언제갈까요?

1월, 이색 데이트를 체험하기 가장 좋은 때
서울 번화가 야경
1월, 이색 데이트를 체험하기 가장 좋은 때
서울에는 이색적인 실내 데이트를 즐길 수 있는 테마 카페가 많다. 추운 겨울에는 만화카페, 보드게임 카페, 커플링 카페, 타로 카페 등에 방문하는 건 어떨까? 한국의 독특한 데이트 문화를 즐기기에 적합하다. 또는 명동, 홍대, 강남을 친구들과 즐겁게 활보해도 좋다. 밤이 찾아오면 다 함께 근사한 호텔에 숙소를 잡고 샴페인을 터트리며 새해를 축하하는 낭만적인 밤, 나에게 선물하는 호캉스의 시간을 가져보자. 서울 시청 광장의 야외 아이스링크장 개장 시기 또한 12월부터 2월 사이. 도심에서 은반 위를 가르는 짜릿한 기분을 느껴볼 수 있다. 1월 서울 여행은 안에서도 밖에서도 충분히 즐거운 추억이 될 것이다.
4월, 봄바람 속에서 네가 느껴진 거야
서울 벚꽃
4월, 봄바람 속에서 네가 느껴진 거야
서울 산책을 즐기기에 가장 좋은 날씨, 쾌적하고 따스한 봄이 오면 서울의 각지는 분홍빛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어나고 상점마다 봄 노래들이 흘러나온다. 가장 서울의 벚꽃을 아름다운 풍경으로 감상할 수 있는 곳은 어디일까? 대표적으로 매년 '여의도 봄꽃 축제'가 열리는 여의나루, 여의도역 인근의 벚꽃길과 가까운 국회의사당의 벚꽃길, 그리고 석촌호수를 주위로 펼쳐지는 벚꽃길이다. 좀 더 여유롭게 벚꽃을 만나볼 수 있는 양재천 산책길과 양재 시민의 숲, 경희대학교 캠퍼스, 상수역과 합정역 사이 인근의 당인리 발전소에도 벚꽃을 만나보자. 4월, 벚꽃이 절정에 이르는 때에 서울에 이는 봄바람을 느껴보는 건 어떨까?
11월, 저무는 가을의 빛나는 도심
서울 하늘공원 억새
11월, 저무는 가을의 빛나는 도심
시원한 가을 날씨와 함께 단풍잎이 지며 우수에 젖는 11월, 청계천 산책로를 따라서 각양각색 테마의 등불축제가 열린다. 낮에는 덕수궁 돌담길을 걷고 경복궁을 걷다가 아름다운 연못이 펼쳐진 향원정에서 사랑하는 이와 따스한 추억을 남기고, 날이 저물면 청계천의 '서울 빛 초롱 축제'를 찾아가 등불 앞에서 인생샷을 남겨보자. 마포구 월드컵공원에 조성된 산림욕 길과 높은 나무가 줄지어 장관을 이루는 메타세쿼이아 길을 걷기 좋고, 인근의 하늘공원에 풍성한 억새밭이 펼쳐지는 시기도 바로 11월. 가을에는 서울의 빛나는 도심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여행 키워드